주요콘텐츠로 건너뛰기

선임후기

선임후기

2018.05.19 941
저를 믿어준 변호사님
정말 억울하게 사건에 연루되었는데,
저희 부모님만큼이나 저를 믿어주신 변호사님 너무 감사드립니다.
제가 착하게 살았다곤 할 수 없지만..
그래도 나쁘게는 살지않았다고 장담 할 수 있는데...
이런 일에 휘말리니까 정말 머릿속이 하얘지더라구요
끝까지 저 믿고 제 억울함 풀어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!